비즈니스회화, 제 3자를 소개할 때 ‘이 쪽은 ~~입니다.’영어로?

안녕하세요, 엔구 화상영어입니다. 오늘은 미팅시에 제 3자를 소개할 때 사용하는 비즈니스회화 문장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. 예를 들어 ‘엔구씨, 이쪽은 마케팅 부서의 홍길동이에요.’와 같은 문장입니다.

오늘의 내용은 엔구의 비즈니스회화 교재에서 발췌하였습니다. 비즈니스회화 공부를 시작하고 싶다면, 가입 후 무료 수업을 신청해보세요! 교재도 무료로 제공됩니다.

비즈니스 무료 교재 보러 가기 Click! (미가입자도 열람 가능)


  • Let me introduce you to ____.
  • ____을 소개해드릴게요.

‘Let me introduce you to ____.’를 보면 떠오르는 문장이 있으신가요? 바로 ‘Let me introduce myself.’입니다. 자기 자신을 소개하는 문장에서 제 3자를 소개하기 위해 살짝 변형한 것인데요, 예문을 통해 직무와 이름을 같이 소개해볼게요.


  • Let me introduce you to my secretary, Ms. Patricia Jones.
  • 비서 Patricia Jones를 소개해드릴게요.

  • Let me introduce you to the editor, Mr. Jaden Hope.
  • 제 편집자인 Jaden Hope 씨를 소개해드릴게요.

  • This is___ .
  • 이 분은 ____ 입니다.

이 표현을 보면 흔히 물건을 가리킬 때 쓰는 표현이라고 많이 생각할 수 있는데, 누군가에게 사람을 소개할 때도 사용할 수 있는 표현입니다. 한국어의 ‘이 분은 ___ 입니다.’ 혹은 ‘이 사람은 ___입니다.’ 정도의 뜻이 되는거죠. 예문들을 살펴볼까요?


  • Mr. Ronald, this is attorney Jeff Stanley from Micro Company.
  • Ronald씨, 이 분은 Micro Company 에서 일하시는 제 변호사 Jeff Stanley 씨입니다.

어떤 회사의 소속인지 말하고 싶을 때는 ‘from 회사명’을 덧붙여 사용합니다.


  • This is the sales team head, Ms. Chelsea Anderson.
  • 이 분은 영업부 부서장 Chelsea Anderson 씨에요.

직함을 말하고 싶을 때는 이름 앞에 부서명, 직함을 붙이면 됩니다. 누군가를 소개하는 게 생각보다 어렵지 않죠?


  • I would like to introduce _____ from _____.
  • ___의 ____씨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. 

앞에서 배운 두 표현과 같이 누군가를 소개할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. 직역하면 ‘소개하고 싶다’ 가 되겠지만, 주로 그냥 누구를 소개하기 전에 쓰는 표현이랍니다. 앞의 ‘Let me introduce’  보다 좀 더 간결한 표현이죠?


  • Mr. Gail, I would like to introduce Mr. Frank from CBS.
  • Gail 씨, CBS 에서 근무하시는 Frank 씨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.

여기서도 소속 회사를 소개할 때 from을 활용했습니다.


  • Ms. Nguyen, I would like to introduce Ms. Lee from the Bank of America.
  • Nguyen 씨, Bank of America에서 근무하시는 Lee 씨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.

  • I’d like you to meet the ____ of _____.
  • ___의 ____ 씨를 소개해줄게.

이번 표현 역시 누군가를 소개할 때 쓸 수 있는 표현인데요, 앞의 표현들은 일대일 상황뿐만 아니라 한 사람을 여러 사람들 앞에서 소개할 때 사용합니다. 그런데 이번 표현은 A 에게 B 를 직접 소개해주는, 그런 일대일 상황에서 주로 쓰는 비즈니스회화 표현입니다. 비즈니스 상황에 맞춰 활용하면 좋겠죠?


  • Kevin, I’d like you to meet the manager of the marketing department, Mark Brown.
  • Kevin, 너에게 마케팅 부서 책임자 Mark Brown 씨 소개해줄게.

  • Kristen, I’d like you to meet the R&D department head, Chloe Garner.
  • Kristen, 너에게 연구개발 부서의 책임자 Chloe Garner 씨를 소개해줄게.

오늘은 제3자를 소개하는 비즈니스 상황에서 사용할 수 있는 표현들을 알아보았습니다. 활용도가 높은 표현들이었죠? 이 표현들은 엔구의 비즈니스회화 교재에서 등장하는 내용이었습니다. 실용성 높은 1:1 영어회화 수업을 하고 싶다면 위의 이미지를 클릭해 무료 수업을 신청해보세요!

직장인들이 엔구를 선택하는 이유! Click!

여행 영어 교재 click

비즈니스 영어 교재 click

어린이 영어 교재 click

영자신문 데일리뉴스 click